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사제관계 ‘무당’ 커플 ‘스핀오프’ 요청 이어지자 감독은…

맥스무비 조회수  

1000만 돌파! ‘파묘’, 장재현 감독이 밝힌 후속작·감독판 계획은?

장재현 감독의 영화 ‘파묘’가 1000만 클럽에 가입한 가운데, 후속작과 감독판 등에 대한 요구가 잇따르고 있다. 장재현 감독은 후속작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고, 감독판에 대해서는 “계획에 없다”고 밝혔다.

지난 2월22일 개봉한 ‘파묘'(제작 쇼박스)가 개봉 32일째인 24일 오전 누적 관객 수 1000만명을 돌파했다.

‘검은 사제들'(2015과)과 ‘사바하'(2019년)로 K오컬트 세계관을 구축해온 장재현 감독은 ‘파묘’를 통해 한국 오컬트 장르를 대표하는 감독의 자리를 굳힌 것은 물론 ‘천만 감독’ 반열에 올랐다.

오컬트 장르의 영화가 1000만명을 돌파하는 것도 ‘파묘’가 처음으로, 이전 오컬트 장르 최고의 흥행은 687만명을 모은 나홍진 감독의 ‘곡성'(2016년)이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하면서 풍수사 상덕(최민식)과 장의사 영근(유해진), 무속인 화림(김고은)과 그의 파트너 봉길(이도현)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작품이다.

풍수지리와 무속신앙 등 토속적인 소재를 초자연적인 현상을 다루는 오컬트 장르에 녹인 ‘파묘’는 항일의 메시지를 곳곳에 심어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기존에 없던 ‘항일 오컬트’라는 색다른 장르로 각종 SNS와 커뮤니티에는 영화의 상징적인 장면들에 대한 의미를 찾는 관객들의 풀이가 계속해서 올라오며 열기를 이끌었다.

‘파묘’의 흥행과 함께 장 감독이 연출한 앞선 작품들을 다시 보는 움직임부터 ‘검은 사제들'(2015년) ‘사바하'(2019년) ‘파묘’로 이어지는 이른바 ‘장재현 유니버스’를 향한 기대 또한 잇따랐다.

● 장재현 감독이 밝힌 ‘파묘’ 후속편과 감독판은?

무엇보다 관객들은 ‘파묘’ 속 개성 강하고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다시 한번 뭉쳐 사건을 해결하는 모습을 적극적으로 요청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MZ 무당’이자 사제관계로 활약한 화림과 봉길의 이야기를 다룬 스핀오프(파생작)를 기대하는 목소리도 높다.

‘파묘’에는 풍수사, 장의사, 무당 등 전문가 군단이 총출동한다. 일각에서는 이들을 마블스튜디오의 히어로 집단인 ‘어벤져스’에 빗대 ‘묘벤져스’라는 애칭으로 부르기도 했다.

이들의 전문성은 영화의 몰입을 높였다. 땅의 기운을 파악하기 위해 흙을 맛보는 상덕, 카리스마로 주변을 휘어잡는 젊은 무속인 화림, 베테랑의 여유가 물씬 풍기는 영근, 스승인 화림 곁에서 자신의 역할을 해내는 무속인 봉길까지, ‘묘벤져스’라는 애칭에 걸맞게 이들은 각 분야의 전문가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장재현 감독은 “‘파묘’ 후속작을 기대하는 분들도 있는데, 사실 대충 만들려면 만들 수 있다”면서도 “그건 제 연출관이 아니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그는 “좋은 이야기를 만나게 되면 못할 것도 없지만, 흥행을 위해서 이야기를 억지로 욱여넣고 싶지는 않다“고 설명했다.

그렇지만 “캐릭터들은 매력이 있으니까 그걸 바탕으로 누군가 만들어주면 고마울 것 같다“고 여지를 남겨뒀다.

삭제된 장면들을 포함한 감독판에 대해서는 “계획이 없다”면서 “길고 지루할 것 같다“고 답했다.

맥스무비
CP-2023-0089@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N년 전 오늘!] 랭킹 뉴스

  • 유명 인플루언서라길래 믿었는데... 역대급 뒷통수라는 여성
  • 최근 떠오르는 미모의 여성, 결국 사고 쳤다
  • 최근 일본대만에서 난리 난 무려 '띠동갑' 커플
  •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5주기... 이날 전해진 소식
  • 만난 지 13년 만에... 놀라운 '소식' 전한 한중 커플
  • 몇 십년 만에... 역대급 기록 만들고 있는 커플 근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6000명 예약 1분 만에 마감된 국내 최대 축제가 ‘최악’이라고 평가받은 이유
  • 무려 3시간 동안…비행기에서 난동 피운 한국인 때문에 벌어진 일
  • 화웨이, P70 스마트폰 출시 앞두고 ‘Pura 70’으로 제품명 변경
  • 애플, iOS 18에서 ‘온디바이스 AI’로 생성 AI 기능 지원한다
  • 그 시절 그 폰…HMD, 노키아 피처폰 3종 공개
  • 출시 머지 않은 갤럭시워치 7, 어떻게 나올까?
  • 구형 모델까지? 애플워치 ‘고스트 터치’ 언제 해결되나
  • 차기 ‘낫싱 이어’는 2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 애플, 10만 원대 ‘에어팟 라이트’ 선보이나?
  • 샤오미 ‘믹스 플립’, 망원 카메라 적용하나
  • 모토로라 ‘엣지 50 울트라’는 이런 모습?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러브콜? 가요계에서 전해진 훈훈한 근황

    맥스 스타 

  • 2
    위험 속 아이들 지키던 중학교 교사, 정체는 바로..

    맥스 스타 

  • 3
    전국민 입 틀어막았던 이 명장면, 알고 보니

    맥스 스타 

  • 4
    가요계 역대급 '9세 차이' 커플 탄생, 알고 봤더니...

    맥스 스타 

  • 5
    로다주 내세운 박찬욱 감독의 '미드' 뚜껑 열어봤더니...

    오늘 뭘 볼까 

[N년 전 오늘!] 인기 뉴스

  • 유명 인플루언서라길래 믿었는데... 역대급 뒷통수라는 여성
  • 최근 떠오르는 미모의 여성, 결국 사고 쳤다
  • 최근 일본대만에서 난리 난 무려 '띠동갑' 커플
  •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5주기... 이날 전해진 소식
  • 만난 지 13년 만에... 놀라운 '소식' 전한 한중 커플
  • 몇 십년 만에... 역대급 기록 만들고 있는 커플 근황

지금 뜨는 뉴스

  • 1
    최근 40대 중 몸매 가장 좋다는 남성, 놀라운 정체는

    오늘 뭘 볼까 

  • 2
    역대급 사태에 하이브CEO가 밝힌 입장, 결국..

    맥스 스타 

  • 3
    39세 맞아? 역대급 동안으로 화제인 남성

    맥스 스타 

  • 4
    데뷔 2년 차에 1천억 벌었지만... 알고 보니

    맥스 스타 

  • 5
    여친에게 잠수이별 고했던 남자의 결말, 결국..

    오늘 뭘 볼까 

[N년 전 오늘!] 추천 뉴스

  • 90년대 풍미했던 커플 관련 전해진 대박 소식
  • 국민 첫사랑들끼리 만났네.. 선남선녀 만남 소식
  • 푸바오 팬들 운다.. 올가을 한국에서 볼 수 있다는 소식
  • 세계 팬들 바라던 만남 성사됐다, 자세히 봤더니...
  • 전 세계 고양이 집사들 난리 난 까닭
  • 인플루언서 집 훔쳐보던 공인중개사, 결국... 끔찍한 결말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6000명 예약 1분 만에 마감된 국내 최대 축제가 ‘최악’이라고 평가받은 이유
  • 무려 3시간 동안…비행기에서 난동 피운 한국인 때문에 벌어진 일
  • 화웨이, P70 스마트폰 출시 앞두고 ‘Pura 70’으로 제품명 변경
  • 애플, iOS 18에서 ‘온디바이스 AI’로 생성 AI 기능 지원한다
  • 그 시절 그 폰…HMD, 노키아 피처폰 3종 공개
  • 출시 머지 않은 갤럭시워치 7, 어떻게 나올까?
  • 구형 모델까지? 애플워치 ‘고스트 터치’ 언제 해결되나
  • 차기 ‘낫싱 이어’는 2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 애플, 10만 원대 ‘에어팟 라이트’ 선보이나?
  • 샤오미 ‘믹스 플립’, 망원 카메라 적용하나
  • 모토로라 ‘엣지 50 울트라’는 이런 모습?

추천 뉴스

  • 1
    러브콜? 가요계에서 전해진 훈훈한 근황

    맥스 스타 

  • 2
    위험 속 아이들 지키던 중학교 교사, 정체는 바로..

    맥스 스타 

  • 3
    전국민 입 틀어막았던 이 명장면, 알고 보니

    맥스 스타 

  • 4
    가요계 역대급 '9세 차이' 커플 탄생, 알고 봤더니...

    맥스 스타 

  • 5
    로다주 내세운 박찬욱 감독의 '미드' 뚜껑 열어봤더니...

    오늘 뭘 볼까 

지금 뜨는 뉴스

  • 1
    최근 40대 중 몸매 가장 좋다는 남성, 놀라운 정체는

    오늘 뭘 볼까 

  • 2
    역대급 사태에 하이브CEO가 밝힌 입장, 결국..

    맥스 스타 

  • 3
    39세 맞아? 역대급 동안으로 화제인 남성

    맥스 스타 

  • 4
    데뷔 2년 차에 1천억 벌었지만... 알고 보니

    맥스 스타 

  • 5
    여친에게 잠수이별 고했던 남자의 결말, 결국..

    오늘 뭘 볼까 

공유하기